|   로그인  |   회원가입  |   사이트맵  |  
_ 남성갱년기클리닉_남성갱년기
 남성갱년기에 대해서 남성갱년기의 증상
 남성갱년기의 원인 남성갱년기의 진단
 남성갱년기의 치료
남성갱년기에 대해서
남성은 40대 중반~50대 초반이 되면 젊었을 때에 비해 상대적으로 남성호르몬 결핍 상태에 놓이게 되는데요, 이에 따라 여성에 비해서는 경미하지만 갱년기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때는 남성호르몬의 표적장기인 생식기를 비롯해서 골, 근육, 중추신경계 등에 노화현상에 따른 각종 증상이 나타납니다.

성욕과 성기능이 떨어지고 얼굴이 쉽게 붉어지며 땀이 많이 나고 입이 마르며 피로가 쉽게 오고 매사에 의욕이 없고 무감각해지며 집중력이 떨어지는 거죠.
심할 경우 우울증까지 생겨서 치료가 필요할 정도입니다. 부족한 남성호르몬을 보충해 주는 것이죠.

여성은 폐경기가 되어 생리가 중단되면 호르몬 생산이 급격히 감소하게 됩니다.
하지만 남성의 경우는 혈청 남성 호르몬치가 해마다 1%씩 지속적으로 서서히 감소하므로 대체로 42~53세가 되면 젊었을 때에 비해 상대적으로 남성호르몬 결핍 상태가 됩니다.
따라서 남성 갱년기는 여성 갱년기보다 뚜렷하지는 않지만 여성과 비슷한 증상이 나타나게 되죠.